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광양시] 2023년 광양시 다문화가족 어울한마당 개최

김재수 기자 | 기사입력 2023/10/30 [11:20]

[광양시] 2023년 광양시 다문화가족 어울한마당 개최

김재수 기자 | 입력 : 2023/10/30 [11:20]

 

 

‘2023년 광양시 다문화가족 어울한마당’ 행사가 지난 28일 광양시 가족문화센터에서 ‘언제나 든든한 가족’이라는 주제로 400여 명의 다문화가족과 시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광양시는 지역 내 거주하는 다문화가족들의 화합 및 교류를 도모하고 이들이 지역사회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광양시가족센터(센터장 손경화) 주관으로 매년 다문화가족 어울한마당 행사를 개최해 오고 있다.

 

올해 행사는 지난 1월 새로 개관한 광양시 가족문화센터 실내외에 행사장을 마련하고 기념식과 화합 한마당 공연, 부대행사 등 다문화가족들을 위한 다채로운 행사로 진행됐다.

 

부대행사는 나라별 먹거리 부스, 인생네컷 사진찍기, 마술체험, 풍선아트, 페이스페인팅, 캘리그래피, 리필스테이션, 보자기 아트, 쿠키 만들기 등으로 참석자들이 직접 참여하며 함께 소통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기념식에서는 필리핀 전통춤 공연과 아동공연팀의 취타 공연, 나라별 국기 퍼레이드 행사와 함께 유공자 표창이 진행됐다. 유공자 표창에는 평소 다양한 봉사활동 등으로 다문화가족 복지향상에 기여한 이영우(하늬바람풍선아트 봉사단) 씨와 조빙빙(색동나무인형극단) 씨, 김봉욱(광양시가족센터) 씨 등 시민 3명에게 시장 표창장을 수여했다.

 

정인화 광양시장은 “광양시 다문화가족을 비롯한 시민 가족들을 위한 가족문화 확산의 보금자리가 될 광양시 가족문화센터에서 모두가 함께 어울리는 행사를 열게 되어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결혼이민자분들이 한국 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현재 광양시에는 1,300여 세대 4,000여 명의 다문화가족이 거주하고 있으며, 광양시는 광양시 가족센터를 중심으로 다문화자녀 방문교육서비스, 통번역서비스, 결혼이민자 역량강화 프로그램, 결혼이민자 취창업 교육 등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

 

광양시 가족센터는 다문화가정 지원뿐만 아니라 건강한 가정 조성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카카오톡플러스 친구를 통해 프로그램 참여와 다양한 소식을 받아볼 수 있다.

 

주간베스트
부동산정보뉴스 많이 본 기사